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8-09 16:03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문화 chevron_right 한컷미술관
일반기사

[한컷 미술관] 흐르는 것은 멈추길 거부한다 "여수국제미술제"

9월 3일부터 10월 3일까지 여수엑스포컨벤션센터 전시홀에서 열려

미 술 가: 정복수 / 명 제: 심오한 생존학 / 재 료: 캔버스 위에 아크릴 / 규 격: 122×162×11(D)cm / 제작년도: 2020
미 술 가: 정복수 / 명 제: 심오한 생존학 / 재 료: 캔버스 위에 아크릴 / 규 격: 122×162×11(D)cm / 제작년도: 2020

불확실한 사색들을 인간의 신체를 빌어 기록하고 있다. 몸의 추억에 대한 기록이자 생리적 실존에 기초한 명상들을 재조립해서 조형적으로 표현한 것. 의식의 경계를 넘어 무의식으로 관자를 인도하는 그의 회화는 우리가 겪게 되는 불편한 감정들의 경계를 희미하게 지우면서 제3의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작품 해설=문리(미술학 박사, 미술평론가)

미술가 약력:

정복수는 1979년 청년작가회관에서 첫 개인전 <바닥畵-밟아주세요> 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24회 여회 개인전과 한국미술 -인간 동물 기계전, 1980년대 리얼리즘과 그 시대 등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미 술 가: 정복수 / 명 제: 심오한 생존학 / 재 료: 캔버스 위에 아크릴 / 규 격: 122×162×11(D)cm / 제작년도: 2020
미 술 가: 정복수 / 명 제: 심오한 생존학 / 재 료: 캔버스 위에 아크릴 / 규 격: 122×162×11(D)cm / 제작년도: 2020

불확실한 사색들을 인간의 신체를 빌어 기록하고 있다. 몸의 추억에 대한 기록이자 생리적 실존에 기초한 명상들을 재조립해서 조형적으로 표현한 것. 의식의 경계를 넘어 무의식으로 관자를 인도하는 그의 회화는 우리가 겪게 되는 불편한 감정들의 경계를 희미하게 지우면서 제3의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작품 해설=문리(미술학 박사, 미술평론가)

미술가 약력:

정복수는 1979년 청년작가회관에서 첫 개인전 <바닥畵-밟아주세요> 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24회 여회 개인전과 한국미술 -인간 동물 기계전, 1980년대 리얼리즘과 그 시대 등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문화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