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8-09 17:50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스포츠일반
일반기사

전북 테니스 미래 조세혁, 윔블던 코트에 선다

image
정강선 전라북도체육회장과 조세혁 선수가 화이팅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북 테니스의 미래이자 한국 테니스 유망주인 조세혁(남원거점스포츠클럽)이 유럽 투어 일정에 나선다.

23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아시아 14세 이하 남자 랭킹 1위이자 한국 U-14세 국가대표인 조세혁이 유럽 투어길에 오르기 위해 오는 30일 출국한다.

조세혁은 국제테니스연맹(ITF)이 운영하는 14세부 유럽 투어링팀에 선발, 장학생으로 일정을 소화하게 된다.

현재 조세혁은 도 체육회의 월드스타 육성 사업에 선정, 밀착 지원도 받고 있다.

영국과 프랑스, 독일, 벨기에 등 유럽 각지에서 훈련과 대회 일정을 소화하게 되는 조세혁은 이번 투어를 통해 한층 더 경기력이 향상 될 전망이다.

승패를 떠나 역사가 깊고 최고 권위가 있는 메이저 대회 중 하나인 윔블던 테니스(주니어)대회에 출전하기 때문이다.

이 대회에서 조세혁은 대륙별에서 초청 된 16명의 선수 가운데 한 명으로 윔블던 테니스 대회가 열리는 코트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치게 된다.

모든 일정이 끝난 뒤에는 2022 월드주니어테니스대회 본선이 펼쳐지는 체코로 이동해 세계 재패에 도전한다.

앞서 남자14세부 테니스 국가대표팀은 월드주니어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예선에서 조세혁의 활약 속 일본을 물리치고 최정상에 오르기도 했다.

정강선 도 체육회장은 “세혁이에게 이번 일정은 선수 생활을 하면서 잊지 못할 큰 추억이 될 것이며 한층 더 성숙할 것이다”며 “승패를 떠나 좋은 경험을 얻고 부상 없이 잘 귀국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image
정강선 전라북도체육회장과 조세혁 선수가 화이팅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북 테니스의 미래이자 한국 테니스 유망주인 조세혁(남원거점스포츠클럽)이 유럽 투어 일정에 나선다.

23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아시아 14세 이하 남자 랭킹 1위이자 한국 U-14세 국가대표인 조세혁이 유럽 투어길에 오르기 위해 오는 30일 출국한다.

조세혁은 국제테니스연맹(ITF)이 운영하는 14세부 유럽 투어링팀에 선발, 장학생으로 일정을 소화하게 된다.

현재 조세혁은 도 체육회의 월드스타 육성 사업에 선정, 밀착 지원도 받고 있다.

영국과 프랑스, 독일, 벨기에 등 유럽 각지에서 훈련과 대회 일정을 소화하게 되는 조세혁은 이번 투어를 통해 한층 더 경기력이 향상 될 전망이다.

승패를 떠나 역사가 깊고 최고 권위가 있는 메이저 대회 중 하나인 윔블던 테니스(주니어)대회에 출전하기 때문이다.

이 대회에서 조세혁은 대륙별에서 초청 된 16명의 선수 가운데 한 명으로 윔블던 테니스 대회가 열리는 코트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치게 된다.

모든 일정이 끝난 뒤에는 2022 월드주니어테니스대회 본선이 펼쳐지는 체코로 이동해 세계 재패에 도전한다.

앞서 남자14세부 테니스 국가대표팀은 월드주니어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예선에서 조세혁의 활약 속 일본을 물리치고 최정상에 오르기도 했다.

정강선 도 체육회장은 “세혁이에게 이번 일정은 선수 생활을 하면서 잊지 못할 큰 추억이 될 것이며 한층 더 성숙할 것이다”며 “승패를 떠나 좋은 경험을 얻고 부상 없이 잘 귀국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종 103bell@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