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8-09 16:54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보도자료

[지방선거 당선자 원우 출신 축하연- 이모저모] “전북 발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image
전북일보사와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가 주최한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원우출신 지방선거 당선자 축하연이 2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가운데 제1기 유희태 완주군수 당선인이 동기 원우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세림 기자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출신 지방선거 당선자를 축하하기 위해 마련된 축하연이 훈훈한 분위기 속에 치러졌다.

27일 오후 5시부터 시작되는 본 행사에 앞서 행사 장소인 그랜드힐스턴 호텔에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들과 당선인들로 붐볐다.

원우들은 오랜만에 만난 동기들과 얼굴을 마주하며 반가움을 나눴고 동시에 당선인에 대한 축하 인사를 건넸다.

또 당선인 원우와 함께 손 하트 등을 취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도 연출됐다.

 

image
전북일보사와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가 주최한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원우출신 지방선거 당선자 축하연이 2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려 당선 원우들이 당선패를 전달 받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오세림 기자

△“전북 발전,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가 이끌겠습니다”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 당선인들은 행사에서 전북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김관영 전북지사 당선인은 “오늘 당선패에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설립이념인 '동학 정신'을 강조하며 전북 발전의 기수로서 사회적 책임감을 다하고 앞으로 지역 발전을 위해 '전북 몫 찾기'에 그 마음을 담아 패를 드린다.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자리를 마련해주신 서창훈 전북일보 회장님과 김홍식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총동회장님,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님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동학의 정신이 변화와 혁신이라고 생각한다”며 “동학 후예로서 그 열기를 모아낸다면 전북은 다시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그 앞에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가 있다”고 힘주어 말했다.

이어 서거석 전북교육감 당선인은 “리더스아카데미 원우 성원과 지지로 당선돼 머리 숙여 깊이 감사드린다”며 “아이들과 전북의 미래를 위해 실력과 인성을 겸비, 소통과 협치의 전북교육 행정, 그럼으로써 도민에게 기쁨과 희망을 드리는 전북 교육을 만들겠다. 관심과 애정을 부탁드리며 영원히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의 가족이 되겠다”고 했다.

우범기 전주시장 당선인은 “전주 그리고 전북이 전라도의 영광, 대한민국의 자부심이 될 수 있도록 제 모든 역량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정성주 김제시장 당선인은 “오늘 이 자리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선배, 그리고 원우 덕분에 있다고 생각하며 앞으로 전북, 김제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희태 완주군수 당선인은 “대한민국 한강의 기적에 이어 만경강의 기적을 일으켜 완주의 발전, 더 나아가 전북 발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권익현 부안군수 당선인은 “부안군이 발전할 수 있도록 민자 1조 유치를 목표로, 글로벌 도시로 거듭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병철 전북도의원과 김성수 전북도의원은 “올바르게 도정이 나아가고 교육 정책이 나갈 수 있도록 견제와 올바른 대안 제시로 성원에 보답하겠다”며 “동학 정신의 부흥을 위해 리더스아카데미를 만들어주신 전북일보에 감사를 드리며 그 뜻을 이어받아 열심히 하는 정치인이 되겠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끝으로 진형석 전북도의원과 박성만 고창군의원은 “앞으로도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출신이 계속해서 당선자를 배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image
전북일보사와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가 주최한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원우출신 지방선거 당선자 축하연이 2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가운데 제7기 서거석 전북교육감 당선인이 동기 원우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오세림 기자

△하나 되는 전북, 함께하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이날 행사의 하이라이트는 당연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출신 당선인를 위한 당선패 증정 행사였다.

가장 먼저 서창훈 전북일보사 회장으로부터 당선패를 증정받은 당선인은 김관영 전북지사(2기)와 이병철 전북도의원(4기), 김성수 전북도의원(5기), 진형석 전북도의원(9기), 박성만 고창군의원(3기) 등이었다.

이어 김홍식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장이 서거석 전북교육감(7기)과 우범기 전주시장(8기), 정성주 김제시장(3기), 유희태 완주군수(1기), 권익현 부안군수(6기)에게 당선패를 수여했다.

12명의 당선인에게 당선패가 수여되자 자리에 함께한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들은 우레와 같은 축하의 박수를 보냈다.

당선패 수여 이후 진행된 만찬회에서 참석자들은 행사의 기쁨을 나누며 전북 발전을 위해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들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image
전북일보사와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가 주최한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원우출신 지방선거 당선자 축하연이 2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가운데 제1기 유희태 완주군수 당선인이 동기 원우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세림 기자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출신 지방선거 당선자를 축하하기 위해 마련된 축하연이 훈훈한 분위기 속에 치러졌다.

27일 오후 5시부터 시작되는 본 행사에 앞서 행사 장소인 그랜드힐스턴 호텔에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들과 당선인들로 붐볐다.

원우들은 오랜만에 만난 동기들과 얼굴을 마주하며 반가움을 나눴고 동시에 당선인에 대한 축하 인사를 건넸다.

또 당선인 원우와 함께 손 하트 등을 취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도 연출됐다.

 

image
전북일보사와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가 주최한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원우출신 지방선거 당선자 축하연이 2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려 당선 원우들이 당선패를 전달 받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오세림 기자

△“전북 발전,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가 이끌겠습니다”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 당선인들은 행사에서 전북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김관영 전북지사 당선인은 “오늘 당선패에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설립이념인 '동학 정신'을 강조하며 전북 발전의 기수로서 사회적 책임감을 다하고 앞으로 지역 발전을 위해 '전북 몫 찾기'에 그 마음을 담아 패를 드린다.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자리를 마련해주신 서창훈 전북일보 회장님과 김홍식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총동회장님,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님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동학의 정신이 변화와 혁신이라고 생각한다”며 “동학 후예로서 그 열기를 모아낸다면 전북은 다시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그 앞에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가 있다”고 힘주어 말했다.

이어 서거석 전북교육감 당선인은 “리더스아카데미 원우 성원과 지지로 당선돼 머리 숙여 깊이 감사드린다”며 “아이들과 전북의 미래를 위해 실력과 인성을 겸비, 소통과 협치의 전북교육 행정, 그럼으로써 도민에게 기쁨과 희망을 드리는 전북 교육을 만들겠다. 관심과 애정을 부탁드리며 영원히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의 가족이 되겠다”고 했다.

우범기 전주시장 당선인은 “전주 그리고 전북이 전라도의 영광, 대한민국의 자부심이 될 수 있도록 제 모든 역량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정성주 김제시장 당선인은 “오늘 이 자리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선배, 그리고 원우 덕분에 있다고 생각하며 앞으로 전북, 김제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희태 완주군수 당선인은 “대한민국 한강의 기적에 이어 만경강의 기적을 일으켜 완주의 발전, 더 나아가 전북 발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권익현 부안군수 당선인은 “부안군이 발전할 수 있도록 민자 1조 유치를 목표로, 글로벌 도시로 거듭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병철 전북도의원과 김성수 전북도의원은 “올바르게 도정이 나아가고 교육 정책이 나갈 수 있도록 견제와 올바른 대안 제시로 성원에 보답하겠다”며 “동학 정신의 부흥을 위해 리더스아카데미를 만들어주신 전북일보에 감사를 드리며 그 뜻을 이어받아 열심히 하는 정치인이 되겠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끝으로 진형석 전북도의원과 박성만 고창군의원은 “앞으로도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출신이 계속해서 당선자를 배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image
전북일보사와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가 주최한 전북일보리더스아카데미 원우출신 지방선거 당선자 축하연이 2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가운데 제7기 서거석 전북교육감 당선인이 동기 원우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오세림 기자

△하나 되는 전북, 함께하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이날 행사의 하이라이트는 당연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출신 당선인를 위한 당선패 증정 행사였다.

가장 먼저 서창훈 전북일보사 회장으로부터 당선패를 증정받은 당선인은 김관영 전북지사(2기)와 이병철 전북도의원(4기), 김성수 전북도의원(5기), 진형석 전북도의원(9기), 박성만 고창군의원(3기) 등이었다.

이어 김홍식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총동창회장이 서거석 전북교육감(7기)과 우범기 전주시장(8기), 정성주 김제시장(3기), 유희태 완주군수(1기), 권익현 부안군수(6기)에게 당선패를 수여했다.

12명의 당선인에게 당선패가 수여되자 자리에 함께한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들은 우레와 같은 축하의 박수를 보냈다.

당선패 수여 이후 진행된 만찬회에서 참석자들은 행사의 기쁨을 나누며 전북 발전을 위해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원우들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