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04:24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보도자료

군산대‧부산대 연합팀, 메타버스 기반 공동 워크숍 개최

 

군산대학교 실전문제연구단(단장 박성신)에 참여하고 있는 군산대 신소재공학과 (팀장 이재빈‧지도교수 주정훈)와 부산대 전기공학부 (팀장 김상우‧지도교수 이호준) 연합팀이 최근 군산대 공과대학에서 공동 워크숍을 개최했다.

군산대·부산대 연합팀은 ‘메타버스에 구현한 반도체 제조 장비 교육 컨텐츠 개발’이라는 주제로, 반도체 분야의 고급 인력 양성에 대한 산업체 요구에 맞춘 연구를 하고 있다. 

참여 학생들은 고가의 300 mm wafer 양산형 장비를 공동 활용하며 실제 장비와 동일한 디지털 트윈 개념의 가상 현실(VR) 모델을 만들고 이를 메타버스 환경에 구축, 가상공간에서 자유롭게 협업하는 등 교육 효과를 극대화하고 있다.

특히 이번 공동 워크숍을 통해 플라즈마 전공 부산대 팀과 반도체 분야를 담당하는 군산대 팀이 메타버스 환경에서 VR 구현을 위한 협력구도와 일정에 대해 논의했다.

이는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메타버스 기반의 동서융합의 모범적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군산대는 올해부터 4년 동안 부산대, 부경대, 목포대와 함께 ‘동서융합 스마트기술 실전문제연구단’으로 ‘현장연계 미래선도인재양성 지원사업’에 선정돼 올해 1차년도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 사업은 대학 학부생 중심 연구팀의 산업계 문제해결 연구과제 수행을 통해 대학 교육 ‧ 연구의 현장 지향성 제고를 목적으로 하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고 있다.

 

 

군산대학교 실전문제연구단(단장 박성신)에 참여하고 있는 군산대 신소재공학과 (팀장 이재빈‧지도교수 주정훈)와 부산대 전기공학부 (팀장 김상우‧지도교수 이호준) 연합팀이 최근 군산대 공과대학에서 공동 워크숍을 개최했다.

군산대·부산대 연합팀은 ‘메타버스에 구현한 반도체 제조 장비 교육 컨텐츠 개발’이라는 주제로, 반도체 분야의 고급 인력 양성에 대한 산업체 요구에 맞춘 연구를 하고 있다. 

참여 학생들은 고가의 300 mm wafer 양산형 장비를 공동 활용하며 실제 장비와 동일한 디지털 트윈 개념의 가상 현실(VR) 모델을 만들고 이를 메타버스 환경에 구축, 가상공간에서 자유롭게 협업하는 등 교육 효과를 극대화하고 있다.

특히 이번 공동 워크숍을 통해 플라즈마 전공 부산대 팀과 반도체 분야를 담당하는 군산대 팀이 메타버스 환경에서 VR 구현을 위한 협력구도와 일정에 대해 논의했다.

이는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메타버스 기반의 동서융합의 모범적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군산대는 올해부터 4년 동안 부산대, 부경대, 목포대와 함께 ‘동서융합 스마트기술 실전문제연구단’으로 ‘현장연계 미래선도인재양성 지원사업’에 선정돼 올해 1차년도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 사업은 대학 학부생 중심 연구팀의 산업계 문제해결 연구과제 수행을 통해 대학 교육 ‧ 연구의 현장 지향성 제고를 목적으로 하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