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20:59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보도자료

전북공무원노조 “국회사무처,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에 숟가락 얹지 말라”

전북도의회에 4급 일방적 파견, "즉시 원대 복귀시켜야"

image

전북도청공무원노동조합(이한 전북도청 노조)은 4일 “국회사무처가 지난 8월 전북도의회에 4급 국회직을 일방적으로 파견하고 전국 광역시도 의회에 동일한 직급의 인사교류가 아닌 일방적인  파견을 요구하는 행태는 부당한 일이다”고 주장했다.

특히 노조는 “한국노총 140만 명, 공무원연맹 18만 명과 함께 32년 만에 인사권 독립을 이뤄낸 지방의회에 국회사무처가 숟가락을 얹으려 하는 것에  분노하며 끝까지 저지할 것이다”고 규탄했다.

전북공무원노조는 국회사무처의 인사 적체 문제를 희생양 삼는 형태는 지방의회를 예속시키려는 처사로 현재 도의회 입법정책담당관실에 배치된 파견자를 즉시 원대 복귀시킬 것을 강력히 요구했다.

송상재 전북도청노조위원장은 “상호 인사교류 파견이라면 문제없지만 국회사무처의 일방적 파견은 32년 만에 인사권 독립을 이뤄낸 지방의회 첫 발에 찬물을 끼얹는 행태”라고 지적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