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혁
1950

1950년 10월 15일

타블로이드판 2개면으로 제1호 창간


1951년 12월 23일

임시주총 개최, 사장에 李昇龍, 편집국장에 朴龍相


1958년 8월

전주시 고사동 1가 148번지에 사옥 마련하고 53년 6월 윤전기, 활판 인쇄기 연판기 사진 시설 문선 조판 및 출판시설 등을 새로 갖추고 종전 타블로이드판을 倍大版(현재의 신문 크기)으로 확대


1956년 10월

4면으로 증면


1959년 5월

미스 전북 선발대회 첫 개최


1960

1960년

사회면에 시사만화 '하여간' 등장


1962년 9월

6면으로 증면


1969년 9월 1일

주 32면 체제로 전환(목, 일요일자 8면 발행)


1970

1970년 3월

최신 윤전기 시설 가동


1972년 3월

박용상 사장이 당시 전북대 교수였던 약학박사 서정상에게 회사 전권을 위임.사진전송기와 텔레타이프, 제판 시설 등 제작 시설 보강.


1973년 6월 1일

전북매일 호남일보를 흡수 통합, 전북신문으로 발족. 창간호 12면 발행.


1974년 8월 15일

첫 호외발행. (육영수여사 서거)


1975년 6월 2일

제 1회 전북원호대상 제정.


1976년 6월 1일

세대문화재단 공동으로 '전북대상'제정.


1978년 1월 1일

신년호에 첫 컬러 사용.(16면 중 2면)


1978년 5월 1일

격일 8면에서 매일 8면으로 증면. 1면 정치, 2면 경제, 3면 외신, 4면 지역의 특수경제, 5면 문화, 6면 지방종합판, 7면 사회, 8면 체육 등으로 지면을 배치, 동질기사들이 별도의 지면을 갖는 틀을 갖춤


1980

1980년 11월 14일

신문 방송 통폐합 및 주재기자 철수로 유일신문으로 기능


1983년 2월

徐廷祥 대표이사 사장 취임


1983년 3월

전주시 금암동 현 사옥으로 이전.


1983년 6월 1일

제호를 '全北日報'로 바꿈


1984년 10월 1일

12면 증면


1988년 8월 5일

전북일보 노동조합 결성


1988년 11월

신문발간 자유화 조치로 도내에도 종합일간지 등장. 1도1사 체제 붕괴


1989년 1월 24일

편집국장 복수추천제를 포함한 노사 단체협약 첫 체결


1989년 12월

제1회 전북역전마라톤대회 개최


1990

1990년 6월

제1회 전북직장테니스대회 개최


1990년 10월

전자출판 시스템 도입(1차 CTS)


1991년 2월 1일

전지면 CTS화(납활자 추방)


1991년 7월 1일

16면 증면


1993년 2월

금요판 20면 제작


1994년 1월

시간당 10만부 인쇄(4개면 동시 컬러 가능) 최신 윤전기 가동


1994년 12월

노트북 지급으로 컴퓨터 제작 체제 완비


1995년 1월

3일자 20면으로 증면


1996년 4월

매킨토시 시스템 도입


1997년 8월

전지면 화상제작 및 전과정 전산화 구현


1997년 12월

전북무궁화봉사대상 제정


1996년 4월

노동조합 자진해산


1998년 2월 5일

전면 가로쓰기 및 16면으로 감면, 제호 한글로 변경.


1998년 4월

전광판 가동, 스크린 서비스 개시


1999년 1월

조간 발행체제로 전환


1999년 6월

인터넷 서비스 개시


1999년 11월

16면에서 20면으로 증면


2000

2000년 6월

전북일보 창간 50주년 기념식 개최


2000년 7월

광복 55주년, 전북일보 창간 50주년 기념 태극기 무료배부 및 교환 캠페인


2001년 8월

제호 한자로 변경


2001년 9월

전북일보 사장배 익산시 배드민턴대회 개최


2002년 5월

전북일보 사장기 순창테니스대회 개최


2002년 5월

전북일보 전주교통방송 업무제휴 합의


2003년 3월

전북일보 서창훈사장 - 김남곤전무 유임


2007년 3월

전북일보사 서창훈 대표이사 회장, 김남곤 대표이사 사장 취임


2012년 12월

전북일보에 비친 현대사 60년 사진집 『기억』 발간


2013년 3월

김남곤 대표이사 사장 임기 만료
백성일 상무이사 겸 주필, 한제욱 이사 겸 경영기획국장 선임
본보 20면 중 칼라면 6면서 8면으로 확대 제작


2013년 10월

중국 북경 특파원 파견


2014년 1월

전북일보배 전국스키 스노보드 대회 개최


2014년 3월

전북일보 리더스 아카데미 사업단 개설


2015년 2월

20면에서 16면으로 감면


2015년 4월

윤석정 대표이사 사장 취임


2015년 9월

전북일보 골프아카데미 개설


2015년 12월

연변일보와 상호협력 양해각서 체결


2016년 1월

미국동부, 미국서부 특파원 파견


2016년 3월

디지털뉴스국 신설 운영


2016년 10월

전략기획국 신설 운영


2017년 1월

서창훈 대표이사 회장, 윤석정 대표이사 사장 유임 백성일 부사장 · 주필, 서창원 이사 · 경영지원국장, 정대섭 이사 · 전략기획국장 선임 한제욱이사 임기 만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