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정보공개심의회의 내실화

2017-07-19     이성원

청와대가 국민의 알권리 확대를 위해 지난 9년간 형식적으로 운영돼 온 대통령비서실 정보공개심의회의를 내실화하기로 하고 지난 14일 내·외부위원 7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대면회의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위원들은 이날 회의에서 “ ‘대면심의를 원칙으로 하고, 심의위원회 명단을 공개하는 등 회의의 투명성을 높이자’는데 모두 동의했다”고 청와대 관계자는 말했다.

또 그간에는 내부위원 4명, 외부위원 3명으로 구성됐으나 내부위원을 3명으로 줄이고 외부위원을 4명으로 늘려 학계, 법조계, 시민단체, 전문협회 등의 전문가로 구성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