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을' 민주노총 전북지역본부 기자회견

2017-10-25     남승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전북지역본부는 24일 오전 고용노동부 전주지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대로 된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전북지역본부는 “정부가 7월 20일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는데, 이후 농촌진흥청 등 일부 공공기관에서 비정규직 132명이 퇴직했다”며 “정부 가이드라인에는 ‘정규직 전화 심의위원회’를 구성해 올해 말까지 전환을 추진하도록 하는데, 현실은 한참 미치지 못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자체 조사결과 도내 공공기관 대부분은 기간제 심의위원회를 구성하고 있지만, 노동계가 참여하지 않는 곳이 대다수였다”면서 “이 역시 노총과 협의해 ’정규직 전환 심의위’를 구성하도록 하는 정부 가이드라인이 잘 지켜지지 않는 예”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