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사의 제빵기사 직접 고용 안된다' 파리바게뜨 가맹점주 70%, 탄원서

2017-11-28     연합
파리바게뜨 가맹점주 2300여 명이 가맹 본사의 제빵기사 직접고용을 반대한다는 내용의 탄원서를 27일 고용노동부에 제출했다.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 관계자는 이날 “고용부의 제조기사 직접고용 시정 지시로 가맹점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점주들과 제조기사 간 관계도 악화하는 등 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탄원서에 서명한 점주들은 전체 가맹점주 70%에 달하는 2368명이다.

이들은 탄원서에서 “제빵기사들이 가맹본부 직원으로 직접 고용되면 가맹점에서일어나는 모든 일과 점주의 일거수일투족이 감시당할 수 있고 가맹점주의 경영자율권이 침해돼 가맹본부와 갈등이 커지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제빵기사들이 원하는 고용 안정성 확보, 임금·복리후생 개선 등의 문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가맹점과 협력사에 미치는 부작용을 최소화하기 위해 상생 기업(3자 회사)을 통한 고용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제안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