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 해리면 미산마을회관 준공, 주민 숙원 풀어

2018-03-11     이용수

고창군 해리면 사반리 미산마을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마을회관이 신축됐다.

지난 8일 마을회관에서는 박우정 고창군수, 해리면 기관사회단체장,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산마을회관 준공기념 행사가 열렸다. 해리면 미산마을회관은 대지면적 249㎡, 건축면적 59.4㎡의 규모로 지난해 5월 착공하여 12월 준공됐다.

노수상 미산마을 이장은 “주민들의 따뜻한 안식처가 될 마을회관 신축에 애써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박우정 군수는 “마을회관이 주민들의 편안하고 아늑한 쉼터이자 마을 발전을 도모하는 공간으로 사랑 받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