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최용철 시의원 전주 다 '기린테마파크 조성할 것'

2018-06-21     백세종
재수 끝에 전주시의회(다선거구, 풍남·노송·인후3동)에 입성하는 더불어민주당 최용철 당선인은 전주에서 가장 먼저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선거전에 뛰어들어 전주의 새로운 랜드마크인 기린테마파크와 교육하기 좋은 동네, 안전한 동네, 아름다운 동네, 행복한 동네 조성을 약속하며 지역구를 누볐다.

최 당선인은 “106일 동안 지역구를 쉼 없이 달리고 90도 인사를 수만 번도 넘게 했던 기억이 남는다”며 “보이지 않는 곳에서 격려와 응원을 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늘 처음처럼 노력하는 시의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저에게는 동네 구석구석을 살필 수 있는 토박이의 힘, 누구도 좌절했던 장애를 극복한 오뚜기의 힘, 소외된 이웃을 좌시하지 않는 의로운 힘, 아름다운 동네를 만들고자 하는 열정의 힘이 있다”며 “힘 있고 참신한 의원이 되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