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서선희 시의원 전주 라 '지역 내 공원 리모델링'

2018-06-21     백세종
6·13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공천을 받지 못하자 무소속으로 전주시 라선거구(서신동)에 출마해 당선된 서선희 당선인은 “여러 악재가 있었지만 네거티브를 하지 않는 깨끗한 선거운동으로 주민들의 마음을 얻을 수 있었다”며 “저를 지지해준 서신동 주민들의 뜻을 잘 헤아려 지역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10대 시의원 시절 길공원과 도내기샘공원 등 2곳의 대형 공원 환경정비를 추진해 주민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은 그는 이번 선거과정에서 지역 내 공원 리모델링 사업과 서신로 활성화사업 등을 통한 서신동 도심화 재생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서 당선인은 “지역발전과 공약실행에 중점을 두고 의정활동을 할 계획”이라며 “낙선한 다른 후보의 공약이라도 주민들이 원하는 것이 있다면 실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