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피서지에 '여름경찰관서'…성범죄 대응

2018-06-25     연합
경찰청은 본격 피서철인 내달 1일부터 8월 31일까지 2개월간 해수욕장과 계곡, 유원지 등 전국 휴양지 78곳에서 여름경찰관서를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이 기간 경찰관 534명과 의무경찰 436명 등 모두 970명이 여름경찰관서에 투입돼 피서지 범죄예방·대응 업무를 맡는다. 유명 휴양지 등 치안수요가 많은 지역에는 지역경찰(지구대·파출소)과 의무경찰 부대를 동원하는 등 순찰 인력을 탄력적으로 확대하고, 자릿세 갈취, 주취폭력, 절도 등 피서지 주요 범죄 단속도 강화한다. 최근 몰카 등 성범죄가 심각한 사회 문제로 떠오른 상황을 고려, 여성청소년 수사·형사·지역경찰 등으로 구성된 ‘성범죄 전담팀’을 운용해 성범죄를 중점 단속한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