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실서 의사 폭행 40대 불구속 입건

2018-07-02     천경석
응급실에서 의사를 폭행하고 난동을 부린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익산경찰서는 2일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임모 씨(46)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임 씨는 지난 1일 오후 9시 30분께 익산시내 한 병원 응급실에서 의사 A씨(37)의 얼굴과 다리를 손과 발로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손가락을 다쳐 병원을 찾은 그는 당직 의사인 A씨가 자신을 보고 비웃었다며 시비를 걸어 마구 때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 폭행으로 A씨는 코뼈 등을 다쳐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치료가 끝나는 대로 사건 경위를 파악해 임 씨를 처벌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