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아파트 건설현장 추락사

2018-07-17     천경석
17일 오후 2시 31분께 전주시 완산구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근로자 A씨(66)가 추락해 숨졌다.

현장에 있던 동료가 “A씨가 바닥으로 떨어졌다”고 신고해 출동한 119 구급대가 A씨를 인근 병원으로 옮겼지만 끝내 숨졌다. 이날 A씨는 홀로 작업하던 중 5m 아래로 추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