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고산서 물놀이 20대 숨져

2018-07-31     천경석
지난 31일 오후 1시 14분께 완주군 고산면 소향리 한 하천에서 물놀이하던 이모 씨(21)가 물에 빠져 숨졌다.

한 피서객이 “사람이 물에 빠졌다”며 119에 신고했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가 이 씨를 구조해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끝내 숨졌다.

이날 가족과 함께 물놀이를 위해 계곡을 찾은 이 씨는 수심이 깊은 곳에 들어갔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