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AG 여자농구 남북 단일팀 명단 확정

2018-08-01     연합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남북 여자농구 단일팀 엔트리가 확정됐다. 한국 여자농구 대들보 박지수(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가 새롭게 합류했다.

대한민국농구협회 관계자는 1일 “남측 선수 9명과 북측 선수 3명 등 총 12명의 선수로 엔트리를 꾸렸으며 해당 명단은 아시안게임 조직위원회에 제출했다”라고 밝혔다.

여자농구단일팀은 남측 센터 박지수, 곽주영(신한은행), 포워드 강이슬(KEB하나은행), 김한별(삼성생명), 임영희, 최은실(이상 우리은행), 가드 박하나(삼성생명),박혜진(우리은행), 박지현(숭의여고), 북측 로숙영(25·181㎝), 장미경(26·167㎝),김혜연(20·172㎝)으로 구성됐다.

기존 대표팀 염윤아, 심성영(이상 국민은행), 고아라(KEB하나은행), 김소담(KDB생명)은 명단에서 제외됐다. 박지수의 아시안게임 출전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다.

협회 관계자는 “현재 박지수의 소속팀인 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와 차출 여부를 놓고 협의 중이다”라며 “만약 박지수가 아시안게임에 출전하지 못할 경우 다른 선수로 대체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북측 지도자는 지난달 평양에서 열린 남북통일농구 대회에서 북측 선수단을 이끈 장명진 감독 대신 정성심 코치가 합류한 것으로 확인됐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