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NH콕뱅크, 전북지역 가입고객 12만 명 돌파

2018-08-21     김윤정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농협의 모바일 서비스 ‘NH콕뱅크’ 의 전북지역 가입고객이 12만 명(전국 300만)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NH콕뱅크는 핀테크 기술에 소외되기 쉬운 고령농업인도 쉽게 금융거래가 가능하도록 개발돼 호평을 얻고 있다.

이 앱을 이용하면 별다른 절차 없이 조회업무와 송금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앱 가입자 실제 사용률은 90%를 넘는다.

농협은 또한 영농지원, 조합원 사랑방, 일기예보 기능 등을 담은 농업인 전용 디지털 서비스 콕팜 ‘2.0’ 을 지난달 확대 개편했다.

사용자 화면을 개선하고, 마케팅 채널 확대한 모바일 직거래 장터인 ‘콕푸드’ 도 10월 말 오픈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