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야 고민을 들려줘' … 또래상담 '또! 친! 친!'

2018-08-22     전북일보

부안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학교폭력예방을 위한 ‘또래상담 동아리 또! 친! 친!’를 운영했다.

부안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교육실에서 10일 열린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부안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고등부 동아리 회원 8명을 대상으로 또래상담자 양성교육과 금속공예 체험을 진행했다.

'또래상담'은 학교폭력예방사업 일환으로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에서 또래상담자 프로그램을 개발해 제작 보급하고 있으며, 일정한 훈련을 받은 청소년이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다른 또래들의 문제해결을 돕는다. 청소년들이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도록 장려하면서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에 그 목적을 두고 있는 것이다.

이번 교육에 참여한 최 모양은 "상담의 기본자세와 상담기술 중 진솔성과 경청, 공감 등 다양한 상담기술에 대한 교육이 재미있었다"며 "또래들의 어려움을 함께 고민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