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산발적 많은 비 예보…주말까지 내렸다 그쳤다 반복

2018-08-30     천경석

31일 오전 전북 지역에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도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30일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31일 오전까지 도내에는 강하고 많은 비가 예상되며, 주말까지 비가 내렸다 그치기를 반복할 전망이다.

31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50~100㎜, 많은 곳은 150㎜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특히 31일 새벽을 기해 전주와 익산, 무주, 진안, 무주, 김제 등 도내 대부분 지역에 호우 예비특보가 내려진 상황이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31일과 주말 동안 전북지역 평균 최저기온은 18~24도, 최고기온은 25~29도로 예상되며, 비가 그치더라도 계속 흐린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국지적 집중호우에 의한 산사태나 주택 침수 등 추가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면서 “피해가 없도록 도민께서는 안전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힘쓰고, 교통과 항해 및 조업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