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점 단골 폭행해 숨지게 한 식당 주인 검거

2018-09-04     천경석

음식점에서 행패를 부리는 고객을 밀쳐 숨지게 한 음식점 주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주 완산경찰서는 4일 상해치사 혐의로 A씨(61)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3일 오후 9시54분께 전주시 서신동 한 음식점에서 손님 B씨(57)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음식점 주인인 그는 B씨가 영업이 끝났는데도 술을 요구하며, 식당에서 담배를 피우는 등 행패를 부리자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넘어진 B씨는 바닥에 머리를 부딪쳤고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술에 취해 막무가내로 행동해 화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차라리 경찰에 신고했다면 이런 비극적인 사건이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