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특사, 김정은 위원장에 문 대통령 친서 전달

2018-09-05     이성원

평양을 방문한 대북특별사절단이 5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고 의견을 나눴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면서 “특사단은 만찬 이후에 평양에서 (서울로) 출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또 “더 이상의 내용을 잘 알지 못한다”며 “방북 결과 브리핑은 내일(6일)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