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현대 U-18, 한중일 국제축구대회 우승

2018-09-10     최명국

프로축구 전북 현대모터스의 18세 이하(U-18)팀인 전주 영생고등학교가 ‘2018 한중일 국제축구대회’ 최정상에 올랐다.

지난 3~9일 제주도 일원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는 한국 6개 팀, 일본 2개 팀, 중국 4개 팀이 각각 참가했다.

예선 1차전에서 중국의 허난 젠예를 3-0으로 꺾으며 기분 좋은 스타트를 끊은 영생고는 2차전에서는 제주 제일고를 누르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J-SUN FC(남양주 클럽팀)를 꺾고 결승에 진출한 영생고는 일본 자스파군마와의 경기에서 1-0으로 신승하며 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영생고는 이번 대회에서 4전 전승 11득점 무실점이란 압도적인 기량을 뽐냈다.

안재석 전주 영생고 감독은 “열심히 뛰어준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다”며 “성과보다 팀이 성장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