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홍삼 전국산악자전거대회 성황

2018-09-10     최명국

‘제27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진안홍삼 생활체육 전국산악자전거대회’가 지난 9일 진안 정천면 수변체련공원 일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전북자전거연맹(회장 최병선)이 주관한 이번 대회에는 선수와 임원 등 약 1000명이 참가했다.

중급시니어 베테랑 통합 부문에서 황선문 씨(전북) 1위를 차지했다.

중급마스터는 임종우(대구), 중급그랜드마스터 김희성(광주), 중급여자 류현분(경기), 초급 시니어 정보성(경남), 초급 베테랑 이동열(충남), 초급 베테랑2부 소규석(광주), 초급 마스터 이봉진(경남), 초급 마스터2부 최유상(경기), 초급 그랜드마스터 한천희(경남), 초급 그랜드마스터2부 서만석 씨(서울)가 각각 부문별 정상에 올랐다.

최병선 전북자전거연맹 회장은 “자전거가 국민 여가 선용을 위한 스포츠로 인식되고,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참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