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8 11:47 (화)
첫 지방나들이 나선 조순형 대표
첫 지방나들이 나선 조순형 대표
  • 위병기
  • 승인 2003.12.06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의 총선 후보 공천은 어떻게 할 계획인지.

△당원은 물론, 국민이 공천에 참여해 상향식으로 해야 한다는 것은 시대적 조류인 만큼 이 원칙을 지켜나갈 것이다. 다만 당에서 필요로 하는 인물을 영입하는 경우 등 아주 특별한 경우에만 예외적인 방법이 적용될 것이다. 전주 완산의 경우 아직 분구 문제가 결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당 차원에서 특정인에 대한 영입 등을 논의한 바 없다.

정치권 일각에서 민주당과 열린 우리당의 통합설이 나오고 있는데.

△이대로 가다간 민주당이건 열린 우리당이건 공멸하기 때문에 손을 잡아야 한다는 여론이 있는 게 사실이다. 그러나 국민들은 "그렇게 할 바에야 몇달전에 분당을 막았어야지 만신창이가 된 마당에 이제와 통합하는 게 바람직한가”를 물어올 것이다.

특검법과 관련해 한나라당과 손잡은 민주당에 대한 비판 여론이 있는데.

△설사 일시적인 손해가 있더라도 권력형 비리나 대통령 측근의 비리에 대해서는 진상을 규명해야 한다. 특검법 통과는 정쟁으로부터 나라를 구했다는 긍정적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