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17:17 (수)
경찰서 방범과 '생활안전과'로 명칭 변경
경찰서 방범과 '생활안전과'로 명칭 변경
  • 홍성오
  • 승인 2003.12.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서 '방범(防犯)과'가 '생활안전과'로 바뀌는 등 경찰에서 사용되는 '방범'이라는 명칭이 '생활안전'으로 변경됐다.

경찰청은 18일 경찰청 방범국과 서울경찰청 방범부의 명칭을 각각 생활안전국과 생활안전부로 바꾸는 등 내용의 '경찰청과 그 소속기관 등 직제에 관한 대통령령'이 이날 공포·시행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각 경찰서 '방범과'는 이날부터 '생활안전과'로 이름이 바뀌었으며, 전북경찰청에 있는 '방범기획과'는 '생활안전과'로, '방범지도과'는 '생활질서과'로 각각 변경됐다.

'방범'이란 명칭은 지난 1991년 경찰청이 만들어지면서 사용됐고, 과거의 경우 지난 1946년 당시 경무부 시절 '공안국'으로 불리다가 1948년 정부수립 이후 치안국 시절에는 '보안과', 86년 이후로는 '보안부'로 각각 이름이 변해왔다.

경찰청은 또 비(非)간부 직급을 줄이는 대신 중간 간부 이상 직급을 늘리는 직급조정도 논란 끝에 확정, 내년 1월1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