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1 21:21 (일)
민노당 도지부 결의대회…농민회와 선거결합
민노당 도지부 결의대회…농민회와 선거결합
  • 위병기
  • 승인 2003.12.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노당 전북도지부는 19일 전주시 금암동 영진빌딩 도지부 사무실에서 기자회견과 결의대회를 통해 내년 총선에서의 승리를 다짐했다.

이날 회견에는 전주 덕진의 염경석 후보를 비롯, 완산 이금희 후보, 익산 현주억 후보, 군산 김홍중 후보, 완주·임실 하연호 후보와 중앙당에서 천영세 부대표, 김준기 농업회생운동본부장, 전농 정현찬 총연맹 의장, 민노총 전북본부의 신동진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회견에서 민노당은 "전국적으로 내년 총선때 1백50여개 지구당에서 후보를 낼 계획”이라면서 의석수 10석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농민회의 조직적 선거결합은 비례대표 선거운동이 새로운 이슈로 등장한 내년 총선에서 새 변수가 될 전망이다.

전국농민회 총연맹 정현찬 의장은 회견에서 "많은 농민후보들이 총선 준비에 나서고 있다”며 민노당 후보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호소했다.

한편 총선 후보들은 부패정치의 청산과 부유세 도입, 이라크 파병 저지 등 주요 현안과 더불어 지역 사업들을 병행하면서 내년 총선에 나설것을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