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5 21:13 (목)
금융기관 예수금 늘고 여신 감소
금융기관 예수금 늘고 여신 감소
  • 백기곤
  • 승인 2004.01.0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1월 도내 금융기관의 예수금은 늘어나고 여신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 전북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도내 금융기관의 총 예수금 잔액은 24조2천3백23억원으로 월중 1천8백77억원이 증가했다.

예금은행 예수금은 요구불예금이 줄었으나 정기예금·정기적금·기업자유예금 등 저축성 예금과 시장성 상품 수신이 늘어 월중 6백32억원 증가했다.

비은행기관 예수금은 추곡수매자금 유입으로 상호금융 예수금이 크게 늘었고 신협 및 새마을금고 등의 예금도 늘어 1천2백45억원 늘었다.

반면 금융기관 총 여신 잔액은 17조7천7백87억원으로 월중 1백20억원이 감소했다.

예금은행 대출금은 가계대출이 증가세를 지속했으나 산업대출은 단기 농사자금 상환에 따른 계절적 요인으로 감소해 6억원 증가에 그쳤다.

비은행기관 여신은 상호저축은행을 제외한 상호금융 등의 여신이 줄어 1백26억원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