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3 17:19 (금)
취임 1주년 맞은 농협전주유통센터 은희완대표
취임 1주년 맞은 농협전주유통센터 은희완대표
  • 은수정
  • 승인 2004.01.0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침체로 유통업계가 마이너스성장을 기록한 2003년, 농협전주유통센터는 개점 4주년만에 비약적인 성장을 이뤘다. 식자재유통과 급식사업 등 신규사업진출로 도매사업이 크게 활성화되고, 고품질 최저가 마케팅을 통한 하나로클럽 매출도 늘었다. 영업적인 부문외에도 많은 변화가 있었다. 문화강좌를 개설하고 각종 고객편의시설을 확충하는 등 지역밀착형 마케팅으로 농협유통센터에 대한 지역민들의 인식도 바꿔놓았다.

10일로 취임 1주년을 맞는 은희완대표(58). 30여년동안 농협신용사업을 맡아오다 지난해초 유통분야에 처음으로 발을 디딘 그는 풍성한 아이디어와 강한 추진력으로 농협전주유통센터를 전국에서 주목받는 곳으로 만들어놓았다.

-농협전주유통센터 대표로 취임한 지 1년이 지났습니다. 그동안 많은 변화가 있었지요.

취임당시 무엇보다 도내 농산물 판매확대에 주력할 방침이었습니다. 농협유통센터 설립취지이기도 한 부분이니까요. 일년동안 타지역 대형유통센터를 비롯한 거래처발굴을 위해 노력했고 상당부분 성과를 거뒀습니다. 지난해 도매사업이 전년대비 120%성장했습니다.

지역밀착형 마케팅과 고객서비스 향상도 신경썼는데 고객들로부터 많은 변화를 느낀다고 평가받습니다. 또 직원들 사기앙양을 위한 근로환경도 개선됐습니다.

-지난해 식자재전문매장을 마련하고 급식위탁사업에 진출하는 등 신규사업개척에 적극적이셨습니다. 성과를 정리해본다면.

식자재전문매장을 오픈하고 단체급식위탁사업에 진출한 것도 모두 도내 농산물 판로확보 차원이었습니다. 식자재전문매장 덕분에 요식업소를 중심으로한 신규고객발굴에 효과가 있었습니다. 지난해에는 이 매장에서만 50억상당의 매출을 올렸는데 올해는 200억이상 달성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급식사업은 현재 원광대학교를 비롯, 백제예술대와 익산제일중고등학교 등 3개학교를 위탁 운영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위탁급식소를 10여곳이상 확대할 계획으로 적극 준비하고 있습니다.

-올해 전주지역 유통환경에 많은 변화가 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농협유통센터 대응전략은 무엇인지요.

농협유통센터는 1차농산물을 중심으로 한 식품전문매장입니다. 이 특성을 살려 차별화할 생각입니다.

산지에서부터 우수농산물 확보에 주력하고, 농약 및 세균검사 원산지표시 유효기간검사 등 각종 품질관리기능을 강화하고 매장 위생 및 안전에도 각별히 신경쓸 계획입니다.

쇼핑환경 개선을 위해서도 30여억원을 투입, 매장내 인테리어를 단장하고 주차장 조경 및 편의시설도 확충할 방침입니다.

또 시내권에 직영점개설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지리적여건상 소매사업에 한계가 있습니다. 주거밀집지역으로 진출, 전주시민에 신선하고 안전한 먹을거리를 제공할 것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