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06 20:24 (금)
세계 태권도 고수들, 전주서 자웅 겨룬다
세계 태권도 고수들, 전주서 자웅 겨룬다
  • 백세종
  • 승인 2016.07.0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픈국제대회 9일 개막 / 36개국 1400여명 참가

지구촌 태권도 고수들이 7월 전주에서 자웅을 겨룬다.

전주오픈국제태권도대회 조직위원회는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동안 전주 화산체육관에서 2016년 전주오픈국제태권도 대회를 연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전주시태권도협회가 주최하고 조직위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국내 선수단 1040명을 비롯한 세계 36개국의 선수단 1400여명이 참가해 평소 갈고 닦은 기량을 겨루게 된다.

올해 대회에는 해외선수단의 참가규모가 지난해에 비해 100여명이 늘어나고 세계 최정상 태권도선수들이 대거 출전하는 등 4회째를 맞은 전주오픈국제태권도대회의 위상이 높아졌다.

이번 대회 중 A매치 품새 경기에는 세계품새선수권대회 8회 우승자 서영애 선수(한국)와 스페인국제오픈대회 우승자 신승한 선수(스페인) 등 세계 최정상 선수들이 출전한다.

A매치 겨루기 경기에도 세계선수권대회 2회 우승자인 김선진 선수(미국)와 2016년 중국청도국제태권도대회 우승자 Prajwal bhoopal선수(인도), 2014년 일본국제태권도대회 우승자 Syed zaheer shah 선수(파키스탄) 등 우수선수들이 격돌한다.

강영수 대회 조직위원장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전주시가 무주와 함께 세계태권도의 메카로 성장할 수 있도록 태권도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과 함께 시민들의 많은 관람 및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