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3 11:48 (화)
개울물 속에 빨래
개울물 속에 빨래
  • 기고
  • 승인 2016.08.0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정애 作, 개울물 속에 빨래, 브론즈, 153×128×28cm, 1993년
드로잉에 약간의 살을 붙여 놓은 듯하다. 육중한 덩어리의 무게를 덜어낸 조각. 유려한 선의 흐름과 감성이 돋보인다.

△조각가 박정애는 공평갤러리, 아티누스 갤러리 등에서 개인전을 했으며, 1980년대 인간전 이후 오늘의 동향전, 이야기가 있는 조각전 등에 출품했다.

작품 안내 = 이문수(전북도립미술관 학예연구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