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8 17:31 (금)
국립 전주박물관장에 김승희씨
국립 전주박물관장에 김승희씨
  • 김보현
  • 승인 2016.08.0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민과 소통…자원 보존·자료화"
 

국립중앙박물관 전주박물관장에 김승희(56) 씨가 임명됐다.

전주박물관장 직위가 내부 임용에서 개방형 직위로 전환됨에 따라 서류와 면접을 통해 선정됐다. 고위공무원 ‘나’등급으로 임기는 2년이다.

지난 8일부터 공식 업무를 시작한 김 신임 관장은 “제일 중요한 것은 전북도민과의 소통이다”며 “소통을 통해 지역민이 국립 기관에게 진정으로 원하는 활동을 하는 한편, 미래 세대를 위해 잠재된 전북의 자원들을 보존하고 자료화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국립중앙박물관 아시아부장을 지낸 그는 “전북의 역사·문화를 제대로 알고 발전시키려면 타지역, 타국의 것을 이해하고 동시에 비교, 설명할 수 있어야 한다”며 “그동안 쌓은 업무 노하우를 토대로 전북의 지형적, 문화적 특징을 연구·발전시키겠다”고 덧붙였다.

김 관장은 인하대 미술교육학과와 홍익대 미술사학과 석사과정을 졸업했고, 국립중앙박물관 학예연구사, 국립중앙박물관·국립경주박물관·국립공주박물관 등에서 학예연구관을 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