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0 19:06 (목)
올 하반기 중소기업 10곳 중 3곳 신입 채용
올 하반기 중소기업 10곳 중 3곳 신입 채용
  • 기고
  • 승인 2016.08.2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반기에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는 중소기업이 10개사 중 3곳 정도에 그칠 전망이다.

취업포털 잡코리아(www.jobko rea.co.kr)가 최근 종업원 300인 미만 중소기업의 ‘하반기 대졸 신입직 채용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를 보면, 응답 기업 416개사 중 하반기에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는 기업이 34.1%로 10곳 중 3곳 정도에 그쳤다. 26.7%는 ‘채용계획이 없다’고 답했고, 39.1%는 ‘하반기 채용 계획을 아직 수립하지 못했다(미정)’고 답했다.

미정인 기업이 하반기 신입직 채용을 진행하게 되면 최대 73.2% (34.1%+39.1%)의 중소기업이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게 되나, 경기변화에 민감한 중소기업의 특성상 더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하반기에 대졸 신입직원을 채용하는 직무 중에는 ‘영업직’이 응답률 44.1%로 가장 많았고, ‘생산현장직’이 응답률 42.7%로 뒤이어 많았다. 그 다음으로는 △영업관리직 (30.8%) △연구개발직 (24.5%) △마케팅직 (23.1%) 순으로 신입직을 채용하는 기업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일반적으로 중소기업에서는 신입직원을 채용할 때 ‘직무 경험자’과 ‘전공자’를 가장 우대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 조사에 참여한 전체 기업 인사담당자에게 ‘신입직원을 채용할 때 우대하는 요인’을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직무분야에서 일해 본 경험자를 우대한다’고 답한 기업이 49.4%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채용하는 직무 분야의 전공자를 우대’하는 기업이 응답률 48.0%로 다음으로 많았다.

잡코리아(유) 전북지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