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2 20:20 (수)
아파트 분양가 거품 사라져
아파트 분양가 거품 사라져
  • 전북일보
  • 승인 2004.01.1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아파트 청약열기와 일부 개발예정지의 투자열기로 뜨거웠던 도내 부동산시장은 10·29 부동산 종합대책 발표이후 급속도로 위축되는 모습을 보였다.

국토연구원은 올해도 전국 주택의 매매값은 3%, 전세값은 1% 정도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도내 아파트의 경우 매매값은 약보합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이지만 전세값은 강세를 보이며 다소 상승할 것으로 본다.

왜냐하면 임대주택 공급물량이 부족한 상황에서 지난해 사업승인 받은 재건축 6개단지의 이주가 아직 이루어지지 않았으며 올해 신규 입주하는 아파트 물량도 많지 않기 때문이다.

또한 정부의 10·29 부동산 안정화 대책이후 얼어붙은 주택시장의 분위기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아파트 분양가는 거품이 사라져 분양시장이 실수요자 중심으로 재편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무주택자 우선 공급비율 확대와 플러스옵션제가 실시되기 때문에 다소 하락할 가능성도 있다.

토지시장은 전체적으로 보합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이나 국지적으로는 강세를 이루는 곳도 있을 것이며 각종 개발사업 등이 이뤄지는 지역을 중심으로 지가 상승은 다소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내집마련을 계획하고 있는 서민들은 좀더 면밀하게 검토한 뒤 전문가들의 상담을 반드시 거치는 등 서두르지 말아야 하며, 토지시장 투자는 장기적인 안목을 가지고 판단하되 저금리 기조를 십분 활용해 투자하는 것도 바람직해 보인다.

/오상득 공인중개사협회 전북지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