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8 17:31 (금)
진안 두원마을 국무총리상 수상
진안 두원마을 국무총리상 수상
  • 국승호
  • 승인 2016.09.06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백운면 두원마을이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에서 주최한 제3회 행복마을만들기콘테스트 경관·환경분야에서 은상(2위)인 국무총리상을 수상하고 부상으로 상금 2000만 원까지 거머쥐었다.

두원마을은 예선 격인 도콘테스트에서 이 분야 1위를 차지하고 지난달 31일 실시한 중앙콘테스트에 나가 쾌거를 이뤘다.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는 총 6개 분야이며 마을에서 참가할 수 있는 분야는 △체험소득 △문화복지 △경관환경 △농촌운동 등 4개다. 나머지 2개 분야는 시·군과 읍·면이 대상이다.

진안군은 경관환경 분야의 수상과 유독 인연이 깊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4년부터 올해까지 연속 3회 전북대표로 뽑힐 수 있었기 때문. 2014년과 지난해에는 원연장마을이 도 콘테스트에서 1위를 차지해 전북 대표로 출전했고 2년 연속 장관상을 손에 쥐고 돌아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