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전북 1급지 경찰서 소속 지구대·파출소 절반 '정원 부족'
전북 1급지 경찰서 소속 지구대·파출소 절반 '정원 부족'
  • 천경석
  • 승인 2016.10.0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역 1급지 경찰서 소속 지구대·파출소 절반은 정원 부족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황영철 의원(새누리당)이 국회 예산정책처로부터 제출받은 ‘지방청별 1급지 지역경찰관서(파출소·지구대) 인력 재배치 필요 현황(2015년 기준)’에 따르면 전북지역은 표준정원 대비 현 정원이 20%나 부족한 파출소·지구대가 전체 58곳 중 30곳(51.7%)에 달해 치안 공백이 우려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전남(74.1%·43곳), 제주(54.2%·13곳), 경북(54.2%·40곳), 전북(51.7%·30곳), 충남(48.7%·19곳), 경남(45.2%·33곳) 등의 인원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고, 서울(22.5%·53곳), 부산(42.7%·39곳), 대구(29.3%·7곳), 대전(22.2%·6곳)은 표준정원 대비 20% 이상 많은 인력이 배치된 것으로 파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