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2040은 사무직, 5060은 시설관리직 희망
2040은 사무직, 5060은 시설관리직 희망
  • 기고
  • 승인 2016.10.1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40대 구직자는 내근직이자 경영지원 분야가 많은 ‘사무직’ 취업을, 50∼60대는 시설관리나 경비, 택배, 재고관리 등을 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올해 1∼9월 자사사이트를 통해 구직활동을 한 구직이력서 중 취업 희망 직무를 공개한 210만 건의 이력서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20∼40대 구직자의 취업희망 직무 1위는 사무보조·문석작성(6.1%), 2위는 사무·총무·법무(5.6%)였다. 3위는 생산·공정·품질관리(4.4%)였지만 이후 경리·회계·결산(4.3%), 기획·전략·경영(4.2%), 마케팅·광고(4.1%), 인사·노무·교육(3.2%) 순으로 많아, 경영지원이나 재무 혹은 인사 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들이 많은 것으로 풀이됐다.

반면 50∼60대 구직자들은 시설·빌딩·안전 등 직무가 7.7%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생산·제조·설비·조립(6.5%)이나 생산·공정·품질관리(6.1%) 등 제조 관련 직무로 희망하는 구직자가 상대적으로 많았다. 보안·경비·경호(5.1%)나 배송·운전·택배(4.8%), 유통·물류·재고(3.9%

) 분야 역시 많았지만 기획·전략·경영(5.0%), 사무·총무·법무(3.7%) 등 사무직 취업을 희망자는 적은 편이었다. 평균 수명이 길어지면서 노후에 대한 불안감 때문인지 올해는 특히 50대 이상 구직자의 이력서가 크게 늘었다. 잡코리아 구직자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지난해 50∼60대 구직자의 이력서는 전년보다 3.7% 증가하는데 그쳤지만 올해는 9월까지 이미 25.4%나 증가했다.

·잡코리아(유) 전북지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