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연금저축 종목전환 비용부담 없어
연금저축 종목전환 비용부담 없어
  • 기고
  • 승인 2016.11.18 23: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시간에 이어 연금저축(펀드) 약관에 있는 종목전환제도의 베일을 벗겨 본다. 종목전환 기능은 3대 연금저축 판매회사(보험, 은행, 증권) 중 유일하게 증권사의 연금저축펀드에만 있는 제도이다.

보험회사의 연금저축보험 상품과 은행의 연금저축신탁 상품은 한번 가입하면 해당 운용 조건으로 묶어 두는 것에 반해 증권사의 연금저축펀드 상품은 펀드 안에 지수연동형 인덱스펀드, 안전형 채권형펀드, 혼합형펀드 등 종목을 구성해 놓고 시장의 변화에 따라 가입자가 언제든지 종목전환할 수 있다.

즉, 지난 시간에 몇 차례 언급했던 소비자의 선택에 따라 연금저축펀드 안에서 주식시장의 변동 추이에 따라 인덱스주식형 종목에서 채권형 종목으로, 채권형 종목에서 인덱스주식형 종목으로 바꿀 수 있는 것이다.

그러나 그 동안 주식이나 펀드 등을 거래해 본 대부분의 많은 소비자들은 종목전환 비용이 들어가지 않겠냐고 반문한다. 왜냐하면 이들은 주식을 매도, 매수 했을 때 거래 세를 부담한 경험과 펀드를 환매 했을 때 환매수수료를 부담해 본 자기 경험에 의하면 결국 종목전환이란 인덱스주식형을 매도하여 채권형을 매수하는 것이니 거래 비용을 부담하는 것 아니냐는 것이다.

이런 오해와 편견 때문에 비용부담 없이 종목전환의 권한을 약관에서 허용했지만 편견과 무관심으로 인하여 지수변동에 따라 얼마든지 차익실현을 할 수 있음에도 그 기회를 상실하는 것이다.

한번 생각해 보자. 만일 어떤 사람에게 주식의 특별한 종목에 대하여 얼마든지 사고팔아도 거래 세를 부담시키지 않는 특혜를 주었다면 어떻겠는가? 어떤 개별주식 종목도 거래 세를 면제해 주는 종목은 없다. 그러나 연금저축펀드 안에 있는 종목(인덱스주식형, 채권형, 혼합형 등)을 거래(환매)하는 비용이 없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연금저축의 초장기상품 특성과 종합주가지수에 연동되는 인덱스주식형 펀드의 특성을 고려해 보자.

먼저 종합주가지수와 기업가치 그리고 국민소득을 연계하여 상식선에서 누구든지 이해 할 수 있도록 정리해 보겠다. 종합주가지수는 상장된 기업의 가치를 수치로 지수화 시켜 놓은 것이며 국민소득은 기업경쟁력에 따른 가치상승이 반영 된 것이다. 그렇다면 장래 한국의 국민소득이 수리적 통계적 확률적 과학적으로 우 상향하면 종합주가지수는 어떻게 되겠으며 종합주가지수를 견인하는 인덱스주식형펀드는 또 어찌 되겠는가?

베스트로금융그룹 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재선 2016-12-19 16:47:17
자신의 판단에 의해 펀드 내 종목비율을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다니 매력적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