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5-27 16:48 (일)
익산 만경강 AI 바이러스, 중국·홍콩 변종
익산 만경강 AI 바이러스, 중국·홍콩 변종
  • 문민주
  • 승인 2016.11.2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 춘포면 만경강 야생조류에서 검출된 H5N6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가 중국·홍콩 등지에서 유행했던 유형과 일부 다른 변종형인 것으로 확인됐다.

농림축산검역본부는 2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유전자 중간검사 결과를 발표했다. 국내에서 검출된 H5N6형 바이러스 4건은 중국·홍콩 등에서 유행한 H5N6형 AI 바이러스의 H5 유전자·N6 유전자와 비슷하지만, 자기 복제 기능을 하는 PA 유전자 90% 이상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검사 결과를 보면 충남 천안시 봉강천(원앙), 전북 익산시 만경강(흰뺨검둥오리)에서 검출된 야생조류 분변과 전남 해남군(산란계), 충북 음성군(육용오리) 등 농가에서 검출된 H5N6형 바이러스 4건은 중국·홍콩 등에서 유행한 AI 바이러스와 다르다.

H5 유전자는 올해 초 야생조류의 한 종류인 홍콩 대백로의 바이러스와 98.94~99.24% 유사했다. N6 유전자도 99.06~99.13%가량 유사했다. 그러나 일부 바이러스 시료에서는 자기 복제 기능을 하는 PA 유전자가 중국·홍콩에서 유행했던 것과 91~94%가량 차이를 보였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관계자는 “고병원성 AI 바이러스는 모두 8개의 유전자가 있다”며 “같은 H5N6형이라도 어떤 유전자 구조를 갖느냐에 따라 축산 농가와 인체에 미치는 영향에서도 큰 차이가 난다”고 말했다.

농림축산검역본부 측은 국내에서 검출된 유형은 중국 H5N6형과 야생조류의 저병원성 AI 바이러스 유전자가 재조합돼 생성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중국 광둥성, 홍콩 등에서 기존 H5N6형에 감염된 야생조류가 시베리아, 중국 북동부 지역의 번식지에서 우리나라로 도래하는 과정에서 새로운 유형이 생겼다는 의미다.

한편 28일 기준 고병원성 AI로 확진 판정이 나온 농가 지역은 전남 해남군(산란계)·무안군(오리), 충북 음성군·청주시·진천군(오리), 충남 아산시(산란계), 경기 양주시·포천시(산란계), 전북 김제시(오리) 등 5개 도 9개 시군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