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5-22 10:27 (화)
전주 진북동·금암동 잇는 금암교 개통
전주 진북동·금암동 잇는 금암교 개통
  • 백세종
  • 승인 2016.11.30 23: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는 노송천 복원 프로젝트 2단계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금암교 재가설 공사가 완료됨에 따라 30일부터 금암교를 전면 개통한다.

새 금암교는 총길이 27.5m, 폭 25.4m 규모의 전통 아치형 라멘 교량(상판과 교각부가 일체화된 교량)으로 미관은 물론 안전성을 확보했다.

전주시는 금암교가 전면 개통됨에 따라 진북동과 금암동을 오가는 차량의 교통정체가 일부 해소돼 시민들의 이동 편의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생태도시국 관계자는 “금암교에 이어 건산천 복원사업까지 완료되면 전주천은 물론 만경강까지 물길이 연결돼 생태하천으로서 기능이 극대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천 2016-11-30 10:25:38
김완주씨가 전주시장일때 건산천을 덮어버렸다 그래서 대대로 후손들이 돈을 들여서 고생을 하고있다
악취를 덮는다고 없어지지않는다 하천은 모두 복원하고 더 만들어야한다 하천이 시내을 돌고돌아야한다
도로를 없애고 하천을 만들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