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5-25 10:51 (금)
송하진 전북도지사 "박 대통령 탄핵 조속 진행을"
송하진 전북도지사 "박 대통령 탄핵 조속 진행을"
  • 최명국
  • 승인 2016.12.0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정농단 관련 2번째 입장 표명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지난 30일 박근혜 대통령의 제3차 대국민담화와 관련해 “대통령에 대한 엄중한 탄핵 절차를 빠르고 확실하게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송 지사는 담화 발표 관련 입장문을 통해 “국민들과 함께 하는 대통령 탄핵과 특검수사, 국정조사를 통한 철저한 진상 규명만이 국정 정상화를 위한 길이다”며 이같이 밝혔다.

송 지사가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과 관련해 입장을 밝힌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송 지사는 “검찰조사 과정의 범죄사실에도 불구하고 (대통령이) 이를 전면 부인하고, 국회에 모든 화살과 책임을 떠넘기는 무책임한 정치적 꼼수를 통해 시간벌기를 택했다”고 박 대통령을 비판했다.

송 지사는 그러면서 “국민들은 국정 농단에 따른 비상시국에서 허탈과 분노를 최대한 인내하면서,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대통령의 즉각 퇴진을 요구했지만 박 대통령이 이를 거부했다”며 “헌법 정신에 따른 대통령 즉각 퇴진의 결단을 다시 한 번 강력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 대통령은 지난달 29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발표한 제3차 대국민담화를 통해 “나라와 국민을 위해 어떻게 하는 것이 옳은 길인지 숱한 밤을 지새우며 고민하고 또 고민했다”며 “대통령직 임기단축을 포함한 진퇴문제를 국회 결정에 맡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