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구직자 55% "비정규직 취업 의사 있다"
구직자 55% "비정규직 취업 의사 있다"
  • 기고
  • 승인 2016.12.13 23: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상 최악의 취업난이 이어지면서 정규직만 고집하기보단 비정규직으로 빨리 취업해 직무 경력을 쌓고 싶어 하는 구직자들이 증가하는 추세다.

취업포탈 잡코리아가 신입 및 경력직 구직자 1258명을 대상으로 ‘비정규직 취업 의사와 근무 경험’에 대해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55.5%가 비정규직으로 취업할 의사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유를 묻자 신입직 구직자 중에는 ‘직무 경력을 쌓기 위해서’라는 답변이 복수선택 응답률 68.6%로 가장 많았으며 ‘일단 빨리 취업하기 위해’가 50.3%로 바로 뒤를 이었다. 경력직 구직자 중에는 ‘일단 빨리 취업하기 위해’라는 답변이 응답률 47.7%로 1위였다.

다음으로는 △공백기를 줄이기 위해 42.0% △직무 경력을 쌓기 위해 40.3% △ 더 늦으면 정말 취업이 어려울 것 같아서 37.4% △정규직 취업이 너무 어려워서 25.1% 순이었다. 비정규직으로 근무했던 경험에 대해 전체 응답자의 절반에 달하는 49.7%가 ‘있다’고 답했으며 경력직 구직자가 신입직 구직자보다 10.9% 높았다. 이들에게 비정규직의 장점과 단점을 꼽아보게 했다. 그 결과 장점 1위는 ‘직무 경력을 쌓을 수 있다’였다.

이밖에 △장점이 없다 28.0% △경력 공백기를 줄일 수 있다 23.0% △내게 맞는 직무를 찾는데 도움이 된다 16.0% 등이 있었다. 반면 비정규직 근무의 단점 1위는 ‘불안한 고용형태’가 37.6%로 가장 높았으며 △정규직과의 차별 30.4% △낮은 급여 22.4% △단순 업무를 한다는 인식 3.8% 순으로 집계됐다.

잡코리아(유) 전북지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민 2016-12-13 07:55:12
갈수록 살기만 힘들어 지고, 소득도 줄어들고, 이번 기회에 골프 담배 확실히 끊어야 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