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9:42 (수)
정읍시 상동작은도서관, 道 운영 평가 '최우수'
정읍시 상동작은도서관, 道 운영 평가 '최우수'
  • 전북일보
  • 승인 2016.12.16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 상교 '장려상'…익산 깊은샘 '우수'
▲ 정읍 상동과 상교 작은도서관은 지난 14일 전라북도청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각각 최우수상과 장려상을 수상했다.

정읍시 상동작은도서관과 상교작은도서관이 전라북도에서 실시한 ‘2016년도 작은도서관 운영평가’에서 각각 최우수상과 장려상을 수상했다.

상동과 상교 작은도서관은 지난 14일 전라북도청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총 400만원의 포상금과 ‘우수도서관’ 인증 마크 현판도 받았다.

시 도서문화사업소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중앙과 지자체 지원으로 조성된 전라북도 내 작은도서관 127개소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평가 기준은 시설과 운영, 문화 콘텐츠, 주민 협의체, 행사 참여, 우수 사례 정성평가 총 6개 분야이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상동작은도서관(김영효 운영위원장)은 지난 2009년 개관됐다.

또 장려상의 상교작은도서관(공웅선 운영위원장)은 지난 2014년 개관됐다. 활발한 도서관운영위원회의 활동과 방학 독서교실 등에 대한 주민들의 재능기부 참여가 활성화 된 점, 주민들의 독서문화 생활화 조성 기여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익산시 깊은 샘 작은도서관 역시 전북도에서 주관한 ‘2016년도 작은 도서관 운영평가’에서 우수도서관으로 선정돼 ‘우수도서관’ 인증마크 현판을 수여받고 덤으로 포상금 200만원을 받았다.

작은 도서관 운영 활성화를 도모하고 도서관 서비스 향상을 통해 작은 도서관의 위상을 드높이기 위해 추진한 이번 평가는 중앙과 지자체 재원으로 조성된 도내 127개소를 대상으로 시설, 운영, 문화콘텐츠, 주민협의체, 행사참여도 등 5개 분야에 대한 종합적인 평가로 이뤄졌다.

‘깊은 샘 작은 도서관’은 시립도서관과의 자료관리시스템 통합 구축을 기반으로 체계적인 자료 대출 관리 및 효과적인 이용자 관리를 비롯해 동시야 놀자, 역사신문 만들기 등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 차곡차곡 100권 독서통장과 같은 독서흥미유발 프로그램을 활발히 운영하고 있는점이 높은 평가를 받아 우수도서관 선정 영예를 안았다.

정읍=임장훈 기자, 익산=엄철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