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19 14:09 (화)
전북교육청, 혁신교육특구 5곳에 내년 30억 투입
전북교육청, 혁신교육특구 5곳에 내년 30억 투입
  • 김종표
  • 승인 2016.12.2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교육 혁신·마을교육공동체 운영 등 추진

전북교육청은 내년 전주와 익산·정읍·남원·완주 등 도내 5개 혁신교육특구에 3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역 공교육 혁신과 마을교육공동체 사업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혁신교육특구 사업은 전북교육청과 지방자치단체가 공동으로 추진하며, 전주의 경우 내년 양 기관에서 각각 2억 원 씩 총 4억 원을 투자한다.

세부 프로그램은 △전주다움 교육과정 운영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행복한 학교 만들기 등이다.

또 정읍에서는 내년 4억 원을 투자해 △샘고을 빛깔 교육과정 운영 △마을 선생님 △책샘 프로젝트 △우리 선생님 프로젝트 등을 추진한다.

혁신교육특구 사업 예산은 첫해인 2015년 총 17억1000만 원이 투입된 이후 2016년 21억6000만 원에 이어 내년 30억 원으로 점차 규모가 확대되고 있다.

전북교육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교육협력 사업을 추진해 학교와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