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2 20:14 (목)
고수익 미끼 투자사기 일당 검거
고수익 미끼 투자사기 일당 검거
  • 천경석
  • 승인 2017.01.1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완산경찰서는 12일 고수익을 미끼로 투자자를 모아 투자금을 빼돌린 혐의(유사수신행위의 규제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정모 씨(44)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 씨 일당은 지난해 1월 19일 전주 인후동에 사는 김모 씨(53)를 찾아가 “회사에 1계좌당 110만 원의 출자금을 투자하면 200만 원이 될 때까지 매일 3만 원씩 지급하겠다”고 속여 투자금 110만 원을 가로채는 등 같은 해 2월 21일까지 8명으로부터 모두 3960만 원을 가로챈 것으로 드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