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전북경진원, 중국 수출기업 간담회
전북경진원, 중국 수출기업 간담회
  • 강현규
  • 승인 2017.01.1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원장 홍용웅, 이하 경진원)은 17일 새해 들어 중국 수출 리스크가 우려되는 가운데 대중국 수출기업들의 수출 동향 및 애로사항 청취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도내 수출 대상국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중국의 수출 환경변화는 우리도의 대중국 수출을 더욱 위축시킬 수 있기 때문에 수출기업의 눈높이에서 절실하게 묻고 살펴 실질을 추구하라는 전북도 올해 사자성어 절문근사(切問近思)의 자세로 마련됐다.

간담회에 참석한 액상차 수출업체 관계자는 “최근 국제정세의 위협 요소로 인하여 중국 수출에 있어서 라벨링, 통관지연과 같은 비관세장벽 애로사항이 발생하고 있다”며 “중국을 대체할 제2의 수출시장 개척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홍용웅 원장은 “수출기업들의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이지만 해외시장 개척 활동 강화와 수출기업이 피부에 와 닿을 수 있도록 시책을 효율적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