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도내 중소기업 입찰능력 향상 큰 도움…전북경제통상진흥원, 작년 낙찰정보 제공 실적 최고
도내 중소기업 입찰능력 향상 큰 도움…전북경제통상진흥원, 작년 낙찰정보 제공 실적 최고
  • 김윤정
  • 승인 2017.02.0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와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이하 경진원)은 7일 전북지역 중소기업들의 영업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인터넷(http://www.bidok.kr)을 통해 제공하고 있는 ‘맞춤형 입찰정보 제공사업’이 지난해 역대 최대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이날 전북도에 따르면, 2016년 1월부터 12월까지 ‘맞춤형 입찰정보 제공 서비스’는 낙찰금액 3273억1000만원, 낙찰건수 1760건, 낙찰업체 1266업체 규모의 낙찰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대비 낙찰건수가 116.6% 증가한 수치로, 도내 중소기업들의 입찰 능력 및 입찰실적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맞춤형 입찰정보 제공사업’은 전북지역 중소기업들의 판로 확보 및 영업활동 지원을 위해 전북도와 경진원에서 지난 2014년부터 시설입찰, 용역입찰, 물품입찰, 매각입찰 등 전국의 산재된 발주처의 낙찰정보를 실시간 제공하는 사업이다.

전북도 관계자는 “맞춤형 입찰정보 서비스를 활용하면 입찰정보 수집비용 절감할 수 있다”며“입찰참여 확대를 통해 기업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