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3:46 (수)
무주 반딧불·순창 장류·진안 홍삼축제 '역시 최고여~'
무주 반딧불·순창 장류·진안 홍삼축제 '역시 최고여~'
  • 전북일보
  • 승인 2017.02.2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회 대한민국 축제 콘텐츠 대상 시상식

■ 무주군, 축제 관광부문 대상

▲ 무주반딧불 축제 개막식.

무주반딧불축제가 제5회 대한민국 축제 콘텐츠 대상 시상식(주관 한국축제콘텐츠협회 / 후원 서울특별시, 한국관광공사)에서 2년 연속 축제 관광부문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22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시상식을 통해 무주반딧불축제는 5년 연속 정부지정 최우수축제, 대한민국 대표 환경축제로서 ‘무주하면 반딧불이, 축제하면 무주반딧불축제’라는 인식을 확고히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으며 타 지자체의 부러움을 샀다.

특히 올해 대상 수상의 기반이 된 제20회 무주반딧불축제(20여만 명 방문, 10억 8000여만 원 매출 달성)는 △반딧불이 서식 환경 보호활동 △무주스토리 발굴과 시연 △ ‘무주아리랑’ 등 무주만의 공연활동 강화 △ ‘반디한첩’ 등 읍면별 대표 음식을 기반으로 한 향토음식관 운영 △축제장 공원화 △휴게공간의 확대 및 운영 △20돌맞이 축제 역사 전시관 조성 △문화교류전 및 팸 투어 등 외국인을 위한 프로그램 보강 등을 토대로 성공 가도에 오른 지역축제였다는 인정도 받았다.

황정수 군수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환경축제이자 무주가 자랑하는 반딧불축제가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무주반딧불축제가 5년 연속 정부 지정 최우수축제의 명성을 넘어 대표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또 관광객들이 인정하고 지역주민들이 반기는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민국 축제콘텐츠 대상은 한국콘텐츠협회가 전국의 축제들을 심사해 축제관광과 콘텐츠, 경제, 예술·전통 등의 부문 별 우수축제를 선정하는 것으로, 올해는 무주반딧불축제를 비롯한 20개 축제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축제글로벌 명품과 축제프로그램 부문에 대한 대한민국축제콘텐츠 특별상 10선이 선정됐다.

제21회 무주반딧불축제는 오는 8월 26일부터 9월 3일까지 ‘자연의 빛, 생명의 빛, 미래의 빛’을 주제로 무주군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순창군, 축제 경제부문 대상

▲ 순창 장류축제가 22일 서울시청 시민청 태평홀에서 열린 제5회 대한민국 축제 콘텐츠 대상 시상식에서 수상했다.

순창 장류축제가 ‘2017 대한민국 축제콘텐츠대상’ 축제경제부문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축제콘텐츠대상은 (사)한국축제콘텐츠협회가 주관하고 한국관광공사와 서울시가 후원해 진행하며 전국 2000여 개의 축제를 대상으로 전문가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한다.

수상식은 22일 서울시청 시민청 태평홀에서 수상자와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장류축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경제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장류축제는 고추장, 된장, 청국장 등 지역의 전통자원을 축제의 중심테마로 해 80여가지 다양한 체험거리와 볼거리, 먹거리 등으로 연결해 관광객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준 점이 높이 평가됐다. 또 지역주민들의 대규모 참여를 통해 축제를 만들고 고추장 등 장류는 물론 농특산물 판매 등을 통해 지역경제 견인 역할을 한 점도 인정 받았다.

특히 지역향토자원인 장류를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 소스화를 위해 추진한 세계 소스전시관 등과 토굴형 저장고에서 진행된 다양한 전시 행사도 순창 장류축제만의 독특한 행사로 평가됐다.

황군수는 “장류축제는 우리 고유의 자원인 전통장류를 테마로해 다양한 체험거리, 볼거리를 만들어낸 전국 유일의 축제다” 며“군민들의 높은 참여로 이룬 성공이라고 생각하며 올해 제12회 순창 장류축제에서는 가족, 청소년과 어린이들이 함께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오감만족 프로그램을 보다 더 확충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제12회 장류축제는 10월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순창전통고추장민속마을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진안군, 축제프로그램 우수상

▲ 진안홍삼 축제가 22일 서울시청 시민청 태평홀에서 열린 제5회 대한민국 축제 콘텐츠 대상 시상식에서 수상했다.

진안홍삼축제가 ‘대한민국축제콘텐츠 특별상 10선’ 부문 축제프로그램 우수상을 수상했다. 2017 대한민국 축제 콘텐츠 대상은 (사)한국축제콘텐츠협회가 주최하고 서울시와 한국관광공사가 후원했다.

이날 시상 선정은 지난해 열린 축제 중 모범이 되는 사례를 추천 또는 신청 받아 축제 전문가와 시민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현장 심사를 거쳐 이뤄졌다.

올해로 4회째 맞이하는 진안홍삼축제는 지난해엔 ‘진안홍삼, 건강을 쏜다’는 주제 아래 전국적 규모의 문화관광형 축제로 치러졌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해 마이산북부에서 10월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열린 진안홍삼축제엔 15만명이 방문했으며 75억원의 경제효과를 냈다.

지난해 진안홍삼축제에서는 주제와 부합된 콘텐츠가 개발되고 이벤트가 열려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축제장 입구에 무한 리필코너를 설치해 축제기간 내내 홍삼차를 제공한 것, 홍삼명인과 함께하는 전통증삼 홍삼만들기 체험을 연 것, 홍삼을 시중 가격보다 최대 30%가량 싸게 대방출한 것, 홍삼주 담그기 체험, 홍삼캔 탑쌓기 대회 등이 큰 인기를 끈 바 있다.

트로트페스티벌, 중평굿, 금척무 등의 공연은 모든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우수한 프로그램이라고 인정받았다. 태조 이성계 몽금척 퍼레이드 재현 행사 역시 진안의 독특한 문화를 내보였다며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항로 군수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홍삼을 주제로 열리는 진안홍삼축제가 진안고원 지역 브랜드 이미지를 향상시켰다”며 “주민들의 실질적인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졌고, 전국 단위의 축제로 성장했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홍삼축제는 추석 연휴가 지난 후 오는 10월19일부터 22일까지 4일 동안 열릴 예정이다. 올해엔 더욱 풍성하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될 예정이라고 군은 밝히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