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0 20:49 (월)
'60-生態
'60-生態
  • 기고
  • 승인 2017.03.0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임상진 作. ’60-生態, 100×80cm, 혼합재료, 1960
강렬한 유채색의 향연을 통해 예술의 순수성과 독자성을 표방하면서 추상정신을 추구하고 있다. 전후 앙포르멜 회화의 한국 대표 미술가로 주목받던 시절의 작품이다.

△임상진 화백은 파리비엔날레(1967), 상파울루비엔날레(1969)에 출품했으며, 1982년에 전북대학교 미술교육과 초대 교수로 부임해서 2000년까지 미술학과 교수로 활동했다.

작품 안내 = 이문수(전북도립미술관 학예연구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