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20:17 (일)
김병운·안용기 신부 사제 서품 50주년 미사, 13일 전주 중앙성당
김병운·안용기 신부 사제 서품 50주년 미사, 13일 전주 중앙성당
  • 문민주
  • 승인 2017.04.06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운(베네딕도) 신부와 안용기(가브리엘) 신부의 사제 서품 50주년을 기념하는 금경축(金慶祝) 축하 미사가 오는 13일 오전 10시 천주교 전주교구 주교좌 중앙성당에서 봉헌된다.

천주교에서는 사제로 서품된 지 25년 되는 해를 은경축, 50년 되는 해를 금경축, 60년 되는 해를 회경축이라고 부르면서 특별하게 기념한다.

김 신부는 1967년 12월 12일 사제 서품을 받고 장계성당·신태인성당 주임신부를 거쳐 캐나다 교포 사목을 맡았다. 이후 신동성당·숲정이성당·연지동성당·효자동성당·지곡성당 등 주임신부, 교구청 총대리 겸 사무처장, 인보성체수도회 상주신부 등을 역임하고 2015년 8월 은퇴했다.

안 신부도 1967년 12월 12일 사제 서품을 받았다. 고산성당·신태인성당·부안성당·주현동성당 주임신부, 해성학교 종교감 등으로 사목했다. 이후에도 동산동성당·소룡동성당·인후동성당·여산성당·월명동성당 주임신부로 지내다가 2011년 1월 물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